'가족입니다' 김지석, 한예리가 군 시절 보냈던 편지 보며 '미소'
'가족입니다' 김지석, 한예리가 군 시절 보냈던 편지 보며 '미소'
  • 한정연 기자
  • 승인 2020.06.30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한정연 기자]

tvN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가족입니다' 김지석이 한예리가 보냈던 편지를 보며 추억을 떠올렸다.

30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극본 김은정/연출 권영일/이하 '가족입니다')에서는 대학 동창 부부를 만난 뒤, 자신의 군 시절을 떠올리는 박찬혁(김지석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찬혁은 김은희(한예리 분)와의 전화 통화 중, 군 시절에 김은희가 연인인 척 거짓으로 썼던 가짜 연애편지를 언급했고, 이에 당황한 김은희는 "절대 기억 안 난다"고 전화를 마무리 한 뒤 발버둥이를 치며 부끄러워했다.

박찬혁은 한예리가 썼던 편지를 다시 한번 읽으며 미소 지었고, 한예리는 당시를 떠올리며 '어디서나 사진을 찍던 너의 환한 모습, 그런 네 모습을 공들여 담았던 그 시절의 나'라고 생각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tvN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는 가족 같은 타인과, 타인 같은 가족의 오해와 이해에 관한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월, 화 오후 9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