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민아 탈퇴 이유? 멤버의 괴롭힘 때문..."꺼져 XX아"
aoa 민아 탈퇴 이유? 멤버의 괴롭힘 때문..."꺼져 XX아"
  • 이상백 기자
  • 승인 2020.07.03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뉴스1
사진 - 뉴스1

[스타인뉴스 이상백 기자] AOA 출신 연기자 권민아가 자신이 받은 악플을 공개하면서 AOA 탈퇴 이유를 밝혔다. 이 가운데 민아가 멤버의 괴롭힘이 있었다고 말해 파장이 일고 있다.

3일 권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꺼져 XX아"라는 악플을 공개 후 "나도 진짜 너무너무 꺼지고 싶은데 엄마 돌봐야 한다"며 "무뇌라고 연락들 많이 오겠다. 맞다. 나 무뇌 맞고 제대로 배운 것도 없이 어릴 때부터 집안 사정 떄문에 돈 벌어야 했다. 아빠 돌아가시고 대기실에서 한번 우니까 어떤 언니가 나 때문에 분위기 흐려진다고 울지 말라고 대기실 옷장으로 끌고 가기도 했다"고 자신의 아픈 과거사를 공개했다.

이어 AOA 탈퇴 이유를 괴롭힘 때문이라고 고백했다. 권민아는 "솔직히 AOA탈퇴 정말 하기 싫었는데 날 싫어하는 사람 하나 때문에 10년을 괴롭힘 당하고 참다가 솔직히 끝에는 나도 눈 돌아가서 욕 한번이라도 하고 싶을정도였으니.. 결국 AOA도 포기했다"고 이야기했다.

권민아는 최근 부친상을 당한 멤버가 자신을 괴롭혔다면서 "장례식장 갔더니 날 보며 울면서 미안하다고 하더라. 허무하고 무너져 내렸다. 원망도 사라지고 다 괜찮아졌는데 내가 너무 고장이 나 있다"고 심경을 털어놨다.

한편 권민아는 2012년 AOA로 데뷔 후 2019년 재계약을 하지 않고 팀을 떠난 뒤 연기자로 활동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