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아, 파경 암시 후 부쩍 야윈 근황 "골룸 따로 없어"
조민아, 파경 암시 후 부쩍 야윈 근황 "골룸 따로 없어"
  • 스타인뉴스
  • 승인 2022.06.18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민아 블로그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부쩍 야윈 근황을 공개했다.

조민아는 18일 자신의 블로그에 "강호 돌도 돌인데 곧 강호 돌이 제 생일이기도 하다"며 "그런데 문득 본 거울 속 제 모습이 골룸이 따로 없었다"는 글을 게재했다.

또 그는 "한 달 넘게 거의 못 자고 육아에만 올인하다 보니 살은 볼품없이 빠져있고 머리색은 투톤이 너무 심각하더라"고 토로했다.

이에 조민아는 미용실을 찾아 염색을 했다고 밝혔다. 조민아가 공개한 사진에는 염색 후 스타일리시해진 모습이 담겼다. 하지만 부쩍 야윈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조민아는 지난 2020년 11월 6세 연상의 피트니스 센터 CEO와 혼인 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된 사실을 알렸다. 그는 지난해 2월 결혼식을 올렸고, 그해 6월에 아들을 출산했다.

이후 조민아는 최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많은 심경 글들을 올리고 있다. 이에 조민아의 신상에 변화가 있는 것은 아닌지 여러 추측들이 나왔다. 또 조민아는 지난 7일 자신의 블로그에 "힘들게 버텨왔던 것에 비해 너무나 간단히 나버린 끝, 마음의 상처까지 들여다볼 새 없이 현실은 잔혹하다"며 파경을 암시하는 듯한 글을 적기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