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리피 결혼발표, 10월 비연예인과 결혼 "소중한 인연을 만나 미래를 약속"
슬리피 결혼발표, 10월 비연예인과 결혼 "소중한 인연을 만나 미래를 약속"
  • 양경모 기자
  • 승인 2021.07.19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양경모 기자] 가수 슬리피가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슬리피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은 남의 일이라고 생각했던 제가 소중한 인연을 만나 미래를 약속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예비신부에 대해서는 "가장 힘들었던 시기에 든든히 제 곁을 지켜준 고마운 사람"이라며 "결혼식은 10월 예정이고 배우자가 비연예인인 점을 배려해 조심스러운 시기에 조용히 식을 치르며 인생의 새로운 출발을 맞이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슬리피는 "항상 제 일을 저보다 더 기뻐해 주시고 축하해 주시는 여러분 덕분에 지금의 제가 있다는 점 잊지 않고 있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다음은 슬리피 SNS 게시글 전문

안녕하세요, 슬리피입니다.

오랜만에 인사드리는 것 같네요.

다름이 아니라 저를 항상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여러분에게

전하고 싶은 소식이 있어서

이렇게 글을 적게 되었습니다.

결혼은 남의 일이라고 생각했던 제가

소중한 인연을 만나

미래를 약속하게 되었습니다.

저의 인생에서 어떻게 보면

가장 힘들었던 시기에

든든히 제 곁을 지켜준

고마운 사람입니다.

결혼식은 10월 예정이고

배우자가 비연예인인 점을 배려하여

조심스러운 시기에 조용히 식을 치르며

인생의 새로운 출발을 맞이하려고 합니다.

항상 저의 일을 저보다 더 기뻐해 주시고

축하해 주시는 여러분 덕분에

지금의 제가 있다는 점 잊지 않고 있습니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을 전합니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