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3세' 마돈나, 여전한 미모에 압도적 섹시미…글래머 몸매까지
'63세' 마돈나, 여전한 미모에 압도적 섹시미…글래머 몸매까지
  • 스타인뉴스
  • 승인 2021.07.23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돈나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팝스타 마돈나가 여전히 압도적인 섹시미를 과시했다.

마돈나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마돈나는 카우보이 모자를 쓴 채 그림 앞에서 도발적인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다. 그는 63세 나이에도 여전한 미모와 섹시미를 자랑해 눈길을 끈다. 특히 그는 글래머러스한 몸매도 과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마돈나 인스타그램 © 뉴스1

 

 

 

마돈나 인스타그램 © 뉴스1

 

 

 

마돈나 인스타그램 © 뉴스1

 


한편 마돈나는 영화배우 숀 펜, 영화감독 가이 리치와 결혼 뒤 각각 이혼했다. 이후 29세 연하 모델 헤수스 루즈를 비롯해 나이 차이가 크게 나는 남자들과 스캔들이 있었다. 최근에는 35세 연하 남자친구이자 안무가인 알라마릭 윌리엄스와 데이트 중인 모습이 종종 포착되면서 화제가 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