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이경규, 마장면 판매에 '흐믓'
'편스토랑' 이경규, 마장면 판매에 '흐믓'
  • 박규범 기자
  • 승인 2019.11.2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박규범 기자] '편스토랑' 이경규가 '마장면' 판매에 흐뭇함을 표했다.

22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우리 밀'을 주제로 이경규, 이영자, 김나영, 정일우, 진세연, 돈스파이크가 요리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이경규는 첫 번째 대결에서 마장면으로 우승을 차지한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영자는 "지난번 촬영에서는 아침이라고 피곤해 했는데 오늘은 기분이 좋아보인다"고 말했다. 이에 이경규는 "불티나게 판매가 되고 있다"고 미소를 보였다.

이후 최현석 셰프가 판정단으로 등장했다. 이경규는 "심사위원이 내 라인이다. 최현석 셰프는 내 자식과 같다. 낚시도 다닌다"고 소개했다.

최현석 셰프는 "이경규가 낚시도 많이 가르쳐준다. 무엇보다 우리 레스토랑에 많이 방문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