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희, 탁구얼짱 윤지혜와 결혼...누리꾼 "벌써부터 2세 기대돼"
이원희, 탁구얼짱 윤지혜와 결혼...누리꾼 "벌써부터 2세 기대돼"
  • 이상백 기자
  • 승인 2018.02.05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상백 기자]'한판승의 사나이' 전 유도 국가대표 이원희와 '얼짱 탁구선수' 전 탁구 국가대표 윤지혜의 결혼 소식이 전해져 화제다.

5일 한 매체 보도에 따르면 이원희와 윤지혜는 오는 28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이원희와 윤지혜는 한국마사회 소속 선수로 처음 인연을 맺었고 이후 2년간 만남을 이어오다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원희는 골프선수 김미현과 2008년 12월 결혼해 이듬해 11월 아들을 얻었으나 2012년 결혼 3년 6개월 만에 불화로 인해 이혼이 알려졌다.

특히 한 차례 이혼의 아픔이 있는 이원희 옆에서 윤지혜가 많은 힘이 되어줬다는 전언.

이원희 윤지혜의 결혼 소식에 누리꾼들은 "벌써부터 기대되는 2세" "두 사람 너무 잘 어울리네요" "행복해 보이는 두 사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원희는 지난 2004년 아테네올림픽 남자 유도 73kg 급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며 한국 유도 간판으로 활약했다. 이후 2006년 리스본 월드컵 국제 남자 유도대회, 도하 아시안게임 유도 대회 등에서도 금메달을 걸었다. 현재 용인대학교 교수직을 맡고 있다.

윤지혜는 2004년 아테네올림픽 탁구 국가대표로 활약했으며 현재 초등학교에서 탁구 코치로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