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 강경대응, FNC 엔터테인먼트 "설현 합성사진 관련...유포경로 파악후 고소장 접수"
설현 강경대응, FNC 엔터테인먼트 "설현 합성사진 관련...유포경로 파악후 고소장 접수"
  • 이상백 기자
  • 승인 2018.03.19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상백 기자] 가수 겸 배우인 설현(23)이 자신의 얼굴에 다른 사람의 알몸을 합성한 허위 사진이 유포되는 것에 강경 대응 하기로 했다.

19일 설현의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는 "현재 온라인 및 SNS,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유포되고 있는 설현의 합성 사진과 관련해 가능한 모든 자료를 취합하고 유포 경로를 파악해 오늘 고소장을 접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합성 사진을 제작하는 것은 물론 허위 사실과 함께 이를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서 강력한 법적 조처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제작 및 유포자를 찾아 엄중하게 처벌을 받도록 할 것이며, 이로 인해 명예를 훼손하는 사안에 대해서도 어떠한 선처도 하지 않을 것을 분명하게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모바일 메신저와 SNS 등에선 “지코의 잃어버린 휴대 전화에서 나온 사진”이라며 설현의 허위 알몸 합성 사진이 유포됐다.

 

설현 허위 합성사진 관련 FNC엔터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현재 온라인 및 SNS,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유포되고 있는 설현의 합성 사진과 관련해 가능한 모든 자료를 취합하고 유포 경로를 파악해 오늘 고소장을 접수할 예정입니다.

합성 사진을 제작하는 것은 물론 허위 사실과 함께 이를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서 강력한 법적 조처를 할 것입니다.

제작 및 유포자를 찾아 엄중하게 처벌을 받도록 할 것이며, 이로 인해 명예를 훼손하는 사안에 대해서도 어떠한 선처도 하지 않을 것을 분명하게 말씀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