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기 아들 안다빈, 오는 5월 중순 서울 모 성당에서 결혼
안성기 아들 안다빈, 오는 5월 중순 서울 모 성당에서 결혼
  • 김은영 기자
  • 승인 2018.04.1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김은영 기자] 배우 안성기의 아들인 미술가 안다빈의 결혼설이 불거졌다.

10일 한 매체는 영화계의 말을 인용해 "안다빈이 오는 5월 중순 서울 모 성당에서 가족과 친지들의 축복 속에 연인과 결혼식을 올린다"고 전했다.

안성기의 첫째 아들 안다빈은 아버지를 닮은 또렷한 이목구비로 잘생긴 외모를 자랑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앞서 안성기는 한 프로그램에 나와 “첫째 아들은 그림을 그리고, 둘째 아들은 사진을 전공했다”고 소개했다.

안다빈은 2011년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작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그는 학창시절 유독 미술 과목만 성적이 높았고, 이에 자연스레 미술에 마음을 기울이게 됐다고. 특히 미대 진학에 본격적으로 그림을 배워 나가면서 열정이 생기기 시작했다는 후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