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효원, 지속적인 성희롱 망상 男 법적 대응 시사
배효원, 지속적인 성희롱 망상 男 법적 대응 시사
  • 이채원 기자
  • 승인 2018.09.17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채원 기자] 배우 배효원이 한 남성의 지속적인 성희롱과 망상증에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배효원은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관심을 주는 게 독인 것 같아서 반응을 안 했는데 사태가 갈수록 심각해져서 글 올립니다”라고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이어 “2년 전쯤 영화 ’로마의 휴일’ 찍을 때 많은 인질 역할 중 한 명이었고, 저와 개인적인 친분도 없던 사람이 올해 2월 갑자기 커피를 마시자고 연락이 와서 밤늦은 시간에 연락을 하길래 남자친구 있다고 말하고 모든 SNS를 차단했다. 그런데 그 때부터 본인 인스타그램에 내 사진을 올리고 일어나지도 않은 일을 사실인 것처럼 글을 쓰더라”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실제로 사람들을 만나 술을 마시면서 나에 대한 얘기를 지어내서 말한다. 나와 겹치는 연기자 지인들에게 나와 무언가 있었던 사이인 것처럼 나 때문에 너무 힘들다고 나를 사랑한다고 말하고 다니더라”라고 말했다.

또 배효원은 “2월 달부터 지속적으로 저를 타깃으로 잡고 괴롭히고 있다는 게 정말 너무 황당하고 불쾌하고 소름 끼친다. 다신 안 그러겠다고 사과 받았던 게 두 차례인데 다시 재발했기에 더 이상 선처는 없다”라고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한편 배효원은 OCN '신의 퀴즈 시즌2', KBS2 '연애의 발견', '태양의 후예', tvN '비밀의 숲' 등에 출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