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 메이비, 크리스마스 이브에 셋째 아이 득남
윤상현 메이비, 크리스마스 이브에 셋째 아이 득남
  • 이채원 기자
  • 승인 2018.12.24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채원 기자] 메이비와 윤상현이 셋째 아이를 품에 안았다.

윤상현은 24일인 크리스마스 이브인 오늘 자신의 SNS를 통해 “우리 셋째가 건강하게 태어났습니다. 축하해주세요”라며 기쁨의 크리스마스 인사를 건넸다.

소속사를 통해서도 “축하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고, 아내에게도 너무 고맙다"며 "앞으로 더욱 행복하게 잘 살겠다. 저희 가족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도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 드린다"고 득남 소감을 밝혔다.

윤상현과 메이비는 지난 2015년 2월 결혼해 그해 12월과 지난해 5월 첫째 딸과 둘째 딸을 얻었다.

두 사람의 득녀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연예인들의 육아 프로그램인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부부의 육아 생활을 볼 수 있는 날을 손꼽아 기다린다며 출산 소식에 축하 인사를 건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