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령, 결혼 발표 이후 쏟아진 축하에 감사 인사 "기사 보고 먼저 축하 연락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채령, 결혼 발표 이후 쏟아진 축하에 감사 인사 "기사 보고 먼저 축하 연락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 이채원 기자
  • 승인 2018.12.26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채원 기자] 방송인 채령(본명 김진현, 34)이 결혼 발표 이후 쏟아진 축하에 감사 인사를 건넸다.

채령은 26일 자신의 SNS를 통해 혼인 소식을 알렸다. 그러면서 채령은 결혼식을 앞두고 사진을 촬영하던 당시를 담은 이미지와 비디오를 공개했다.

채령은 인스타그램에 “오늘 갑자기 결혼 기사가 나서 저도 많이 놀랐는데요. 기사 보고 먼저 축하 연락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이제 청첩장 나왔어요. 한 분 한 분 찾아 뵙고 인사 드릴게요”라고 게시했다.

채령은 레이스가 풍성한 웨딩드레스를 입고 발랄하면서도 우아한 매력을 드러냈다. 환한 미소를 지어보이는 채령의 표정에서 결혼을 앞둔 예비 신부의 설렘 가득한 마음이 한껏 느껴진다.

채령은 내년 2월 한 살 연상의 교사와 결혼한다. 두 사람은 테니스 모임을 통해 인연을 맺으며 연인으로 발전, 결혼을 약속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채령은 지난 19일 SNS를 통해 직접 결혼 사실을 알리기도 했다.

결혼을 앞둔 새신부 채령의 행복한 소감에 누리꾼들은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이런 기쁜 소식이. 너무 축하드려요”, “드디어 품절녀? 정말 너무 축하드려요”, “이런 기쁜 소식이! 앞으로 행복하게 잘 사세요” 등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한편 채령은 지난 2004 KMTV VJ선발대회 공채 VJ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이후 KBS2 ‘여유만만’, ‘연예가 중계’, MBC ‘기분 좋은 날’, KMTV ‘생방송 뮤직 큐’ 등에서 활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