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세차장, 투잡으로 시작한 셀프세차장 누가누가 다녀갔나?
권상우 세차장, 투잡으로 시작한 셀프세차장 누가누가 다녀갔나?
  • 이채원 기자
  • 승인 2019.09.03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채원 기자] 배우 권상우가 투잡으로 연예계 활동과 사업을 병행한다.

3일 권상우 소속사 수컴퍼니는 "권상우가 지난 5월 셀프세차장을 오픈했다"라며 "고소영, 노희영, 세븐 등이 다녀갔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권상우가 지난 2016년 매입한 부지에 셀프세차장을 차려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권상우는 2016년에 지상 2층 공장과 빌딩 3개 동에 이르는 부지를 80억 원에 매입했다.

이후 최근 2층짜리 건물 1층에 '수카워시'라는 이름의 세차장을 오픈했다. 해당 건물 2층엔 소속사 수컴퍼니가 자리해있다.

권상우가 세차장을 연 것은 배우 활동을 유지하는 본업 외 투잡 차원이다. 권상우는 현재 코믹 액션 영화 '히트맨'을 촬영 중이며, 오는 10월 영화 '두번 할까요'로 스크린관에 컴백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