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깡' 리믹스, 음원 차트 1위 석권...팬들의 '깡동단결'에 '깡짝' 놀란 비
'깡' 리믹스, 음원 차트 1위 석권...팬들의 '깡동단결'에 '깡짝' 놀란 비
  • 윤다영 인턴기자
  • 승인 2020.06.05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윤다영 인턴기자] 힙합 레이블 하이어뮤직 소속 뮤지션들이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가수 비의 '깡'을 재해석한 리믹스 버전을 발매하자마자 음원 차트를 휩쓸고 있다.

하이어뮤직 수장 박재범을 비롯해 김하온(HAON), pH-1(피에이치원), 식케이(Sik-K)가 참여한 '깡' 리믹스 버전은 멜론, 지니, 벅스 등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 실시간 차트 1위를 기록하고 있다.

'깡' 원곡은 비가 2017년 발매한 미니앨범 '마이 라이프 애'(MY LIFE 愛)의 타이틀곡이다.  

처음 발매했을 당시에는 큰 인기를 누리지 못 했지만 2년 뒤 '밈(meme)'으로 시작된 '깡' 열풍에 맞물려 화제를 모으더니 음원 차트 역주행까지 성공했다.

이에 후배 가수들과 함께 '깡' 리믹스 버전을 발매해 그 열기를 이어갔다.

비는 4일 '깡' 리믹스 버전이 음원 차트에서 1위에 오르자 자신의 SNS에 "이거... 왜? 이러는 거죠... 이상한데… 깡동단결인가... 깡짝놀랐네... 이러면 안 되는데… 놀자고 한 일인데 #하이어깡"라고 차트 캡쳐 사진과 함께 소감을 전했다.

비의 '깡' 열풍은 하나의 트렌드이자 콘텐츠로서도 그 값을 톡톡히 하고 있다.

비는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를 통해 유재석·이효리와 7월 데뷔를 목표로 혼성 댄스그룹 활동에 나서고, 글로벌 데님 브랜드 '리바이스'의 FW 시즌 앰버서더로 발탁은 물론 온라인상에서 누리꾼들의 열화와 같은 추천으로 결국 농심 '새우깡' 광고모델도 꿰찼다.

비는 깡 신드롬 이후 첫 번째로 발탁된 광고인 리바이스 모델료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여성 취약계층 생리대 지원에 전액 기부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비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는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는 "'깡' 신드롬은 팬들이 만들어 준 것이기 때문에 이에 보답하는 의미를 담아 비 본인이 기부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