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동근 대인기피증, '찐한 친구' 제작발표회에서 밝힌 대인기피증 고백
양동근 대인기피증, '찐한 친구' 제작발표회에서 밝힌 대인기피증 고백
  • 이채원 기자
  • 승인 2020.07.08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채원 기자] 가수 양동근이 대인기피증을 고백했다.

양동근은 8일 오전 진행된 '찐한 친구'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제가 엄청난 병이 있는데 87% 정도 나았다. 100% 싹 낫고 싶다"고 털어놔 눈길을 모았다.

이에 멤버들은 "대인기피증"이라고 대신 설명했다.

양동근은 "자타공인 왕따다. 그런데 우리나라 예능의 새 기둥인 이들과 친구가 된다니, 옆에서 기둥의 플레이를 본다는 게 좋았다"며 "배우로서 항상 배우는 자세를 가진 저에게 얼마나 영향을 줄까 기대가 됐다"고 밝혔다.

'찐한 친구'는 1979년생 실제 동갑내기 절친 스타들로 멤버를 구성해 '실친' 사이에서만 나올 수 있는 솔직하고 유쾌한 케미를 선사하는 리얼 버라이어티다. 하하 김종민 장동민 양동근 송재희 최필립이 출연한다.

'무한도전' '나는 가수다' ' 라디오스타' 등을 연출한 이병혁 PD와 '나는 가수다' '놀러와' '우리 집에 연예인이 산다'의 전세계 PD, 그리고 '라디오스타' '힐링캠프' 등의 박혜진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찐한 친구'는 8일 첫 방송되며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E채널에서 방송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