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정우 혐의 부인, 프로포폴 불법 투약 혐의 검찰 조사 받아
하정우 혐의 부인, 프로포폴 불법 투약 혐의 검찰 조사 받아
  • 이상백 기자
  • 승인 2020.07.13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상백 기자] 배우 하정우가 프로포폴 불법 투약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았다. 하정우는 "치료 목적이었다"고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SBS '8뉴스' 보도에 따르면 프로포폴 불법 투약 의혹에 휩싸인 하정우는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중앙지점 강력부 조사를 받았다.

이 조사에서 하정우는 투약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치료 목적이었고 남용 역시 없었다고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 2월 하정우가 프로포폴을 불법 투약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당시 하정우 소속사 측은 "(흉터 치료를 위한) 레이저 시술 과정에서 (프로포폴을) 10회가량 투약한 것은 맞지만, 치료 목적이라는 사실을 분명히 입증할 수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