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석 몰카범 제압, 압구정동 한 카페서 몰카범 발견...경찰에 인계
김민석 몰카범 제압, 압구정동 한 카페서 몰카범 발견...경찰에 인계
  • 박규범 기자
  • 승인 2020.07.21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박규범 기자] 배우 김민석이 '몰카범'을 직접 잡았다. 김민석은 지난 19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의 한 카페에서 여성의 신체를 몰래 촬영하던 몰카(몰래카메라) 범을 발견한 후 직접 잡아 경찰에 인계했다.

당시 김민석은 만기 전역을 앞두고 마지막 정기 휴가를 보내고 있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부대 복귀 없이 전역을 앞두고 있었던 김민석은 한 카페를 찾았다가 여성의 다리를 불법적으로 촬영하고 있던 몰카범을 발견했고, 범인을 도주하지 못하게 제압한 채 경찰을 불렀다.

김민석의 신고로 몰카범은 현장에서 바로 체포됐다. 이 몰카범은 휴대전화에 여성들을 불법적으로 촬영한 사진을 상당수 보유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김민석은 군복무 중 엑소 디오, 시우민과 '디지털 성착취물 팬데믹 근절 캠페인'에 참여했던 터라 그의 용기 있는 선행이 더욱 눈길을 끈다.김민석은 20일 조용히 전역했다. 전역 후 그는 "군 생활 무사히 잘 마치고 돌아왔다. 팬 여러분 기다려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선물도 정말 잘 받았다. 다시 한번 감사하다. 앞으로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