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준 무고 승소, "민사상 손해배상 검토 중" 공식입장
김형준 무고 승소, "민사상 손해배상 검토 중" 공식입장
  • 양경모 기자
  • 승인 2020.09.29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양경모 기자] 그룹 SS501 김형준이 성폭행 무고 소송과 관련해 "민사상 손해배상도 검토 중"이라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29일 김형준 소속사 SDKB에 따르면 김형준에게서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여성 A씨가 지난 25일 의정부지법 고양지원에서 무고 및 명예훼손 혐의로 징역 8개월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A씨는 지난해 3월 김형준에게 2010년 5월 성폭행을 당했다며 그를 고소했다. 하지만 경찰은 김형준의 성폭행 혐의에 대해 증거 불충분으로 인한 혐의 없음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이후 김형준은 A씨를 무고, 명예훼손 등으로 고소했다.

소송 결과에 대해 소속사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진실이 밝혀지게 돼 감사하다"며 "향후 A씨를 상대로 손해배상 민사소송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