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친형 횡령 논란속에서도 보육원에 1000만원 기부
박수홍 친형 횡령 논란속에서도 보육원에 1000만원 기부
  • 이광우 기자
  • 승인 2021.04.01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광우 기자] 친형 부부로부터 금전적 피해를 입었다며 가족사를 고백한 방송인 박수홍이 최근 한 보육원에 1000만 원을 기부한 사실이 알려졌다.

경기도 동두천에 있는 애신아동복지센터 관계자는 1일 "아이들이 타고 다니는 오래된 차량을 교체할 수 있도록 박수홍 씨가 지난달 1000만 원을 기부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수홍 씨와는 지난 2001년 인연을 맺게 됐다. 방송인 박경림 씨 등 여러 연예인과 같이 오셔서 봉사, 기부, 기증을 꾸준히 해오셨다"라고 전했다.

이어 "아이들이 뮤지컬을 관람할 수 있게 초대해주시기도 하고 스키장에도 초대받아 두 차례 다녀왔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박수홍은 지난 29일 데뷔 초부터 매니지먼트 업무를 맡아온 친형과 형수에게 거액의 출연료를 횡령당했다는 의혹에 대해 사실이라고 인정하고 "벌어진 일에 대한 객관적인 자료를 확보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