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성훈 근육 파열, 추성훈 SNS "훈련 중에 팔 근육 완전 파열이 된 부상을 당해"
추성훈 근육 파열, 추성훈 SNS "훈련 중에 팔 근육 완전 파열이 된 부상을 당해"
  • 박규범 기자
  • 승인 2021.04.05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박규범 기자] 추성훈(46)의 라이트급 데뷔전이 무산됐다.

추성훈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상 소식을 전하며 “4월 29일 출전 예정한 원챔피언십 경기를 위한 훈련 중에 팔 근육 완전 파열이 된 부상을 당했다. 그래서 이번 경기는 취소가 돼버렸다”고 알렸다.

이어 “원챔피언십, 에드워드 폴라양 선수, 팬 여러분께 죄송스럽다”면서 “하루 빨리 완치해서 다음 경기를 위해서 열심히 준비하겠다. 나는 아직까지 안 끝났다! 계속 도전하겠다. 항상 감사하다”고 전했다.

추성훈은 오는 29일 원챔피언십에서 필리핀 출신 라이트급 챔피언 에두아르드 폴라양과 경기를 가질 예정이었다. 이번 경기는 특히 지난해 2월 이집트 출신 셰리프 모하메드에게 승리한 후 1년 2개월 만의 복귀전으로 관심을 모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