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예진 출연 확정, ‘서른, 아홉’ 차기작 결정...3년만에 드라마 복귀
손예진 출연 확정, ‘서른, 아홉’ 차기작 결정...3년만에 드라마 복귀
  • 이채원 기자
  • 승인 2021.06.30 2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채원 기자] 배우 손예진이 JTBC 편성 예정인 드라마 ‘서른, 아홉’을 차기작으로 결정했다.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 이은 3년만의 JTBC 복귀작이다.

‘서른, 아홉’은 마흔을 코 앞에 둔 세 친구의 우정과 사랑, 삶에 대한 깊이 있는 이야기를 다루는 현실 휴먼 로맨스로, 롯데컬처웍스와 JTBC스튜디오가 공동 제작하는 12부작 미니 시리즈다.

손예진은 극중 세 여자의 이야기를 이끌고 가는 중심 인물로 남 부러울 것 없는 유복한 환경에서 자란 강남 피부과 원장 차미조 역을 맡는다. 차미조의 절친이자 세 여자 중 또 다른 한명인 정찬영 역은 ‘슬기로운 의사 생활’ 의 전미도가 맡을 예정이다.

특히 ‘사랑의 불시착’ 종영 후 막강한 한류 팬덤을 갖게 된 손예진이 1년만에 선택한 컴백작인 만큼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드라마 '서른 아홉'은 나머지 캐스팅을 확정지은 후, 8월경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