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유리 불참, '방과후 설렘' 제작발표회 참석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 겹쳐
권유리 불참, '방과후 설렘' 제작발표회 참석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 겹쳐
  • 안장민 기자
  • 승인 2021.11.25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안장민 기자] 소녀시대 출신 권유리가 코로나19 확진자와의 동선 겹침으로 PCR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25일 오후 MBC 새 예능프로그램 방과후 설렘(연출 한동철)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가수 옥주현, 아이키, 소연과 박상현 PD, 강영선 CP가 참석했다.

권유리는 이날 행사에는 참석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검사로 불참하게 됐다. 행사 시작 전 진행자는 "권유리가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선제적 PCR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며 사유를 밝혔다.

'방과후 설렘'은 데뷔와 함께 빌보드 차트인에 도전할 글로벌 아이돌을 발굴, 육성하는 MBC의 새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총 83명의 연습생이 출연할 예정이다. 

옥주현을 시작으로 권유리(소녀시대 유리), 아이키, (여자)아이들 소연 등 역대급 담임 선생님 라인업을 구축했으며 배우 윤균상이 데뷔 후 첫 단독 MC로 출연을 확정 지으며 방송 전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방과후 설렘'은 오는 28일 오후 8시 20분에 MBC와 네이버 NOW.에서 동시 방송되며, 12월 5일부터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