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창욱 불구속 기소, 지인 폭행하고 흉기로 위협...지난 2009년엔 음주음전 물의
정창욱 불구속 기소, 지인 폭행하고 흉기로 위협...지난 2009년엔 음주음전 물의
  • 김성기 기자
  • 승인 2022.04.28 2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김성기 기자] 정창욱(42) 셰프가 지인을 폭행하고 흉기로 위협했던 사건으로 불구속 기소됐다.

28일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부장검사 서정식)는 26일 정 씨를 특수협박·폭행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정 씨는 지난해 8월 개인방송 촬영을 위해 미국 하와이에서 술자리에 동석한 지인들을 폭행한 혐의 등을 받는다. 피해자들은 정 씨가 손을 이용해 가슴 부위를 때리고 식칼을 손에 쥐기도 했다고 주장하면서 경찰에 고소했다.

사건을 수사한 경찰은 정 씨는 1월 검찰에 송치했다.

이후 정 씨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혐의를 인정하며 “당시 두 분이 겪었을 공포와 참담함은 가늠할 수가 없다. 죄송하다”며 “사법기관의 판단에 성실히 따르고 임하겠다”고 사과했다.

정 씨는 일본 국적의 재일교포 4세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그는 2009년과 지난해에는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기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