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조위 부산국제영화제 참석,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 수상' 7년 만에 내한
양조위 부산국제영화제 참석,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 수상' 7년 만에 내한
  • 양경모 기자
  • 승인 2022.09.07 2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양경모 기자] 홍콩 배우 양조위가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할 예정이다.

7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기자회견에서는 올해 영화제에 대한 내용을 일부 공개했다.

특히 일부 부문의 수상자들이 공개됐다. 수상자 중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배우 양조위다. 양조위는 무려 7년 만에 내한하게 됐다.
 
양조위는 이번 부국제에서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 상은 아시아 영화산업과 문화 발전에 두드러진 활동을 한 영화인 또는 단체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 수상자로 선정된 양조위는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 상을 수상하게 될 예정이다.

또한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에서는 양조위가 직접 선택한 6편의 영화를 상영하는 특별기획 프로그램 '양조위의 화양연화'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에서는 '2046' '무간도' '동성서취' '암화' '해피투게더' '화양연화'가 상영된다. 양조위는 특별기획 프로그램을 통해 관객들과도 직접 만날 예정이다.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는 내달 5일부터 14일까지 부산시 해운대 영화의전당 일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