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리멤버' 이성민X남주혁, 복수를 위한 위험한 동행
영화 '리멤버' 이성민X남주혁, 복수를 위한 위험한 동행
  • 박서은 인턴기자
  • 승인 2022.09.25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리멤버' 포스터
영화 '리멤버' 포스터

[스타인뉴스 박서은 인턴기자] 영화 '리멤버'가 10월 26일 개봉한다.

영화 '군도', '검사외전'을 연출한 이일형 감독이 배우 이성민과 남주혁의 손을 잡고 돌아온다.

영화 '리멤버'는 일제강점기 때 친일파들에게 가족을 모두 잃은 80대 알츠하이머 환자 '한필주'가 패밀리 레스토랑에서 절친이 된 20대 알바생 '인규'와 함께 60여 년 계획해 온 복수를 감행하는 이야기를 다룬 내용이다.

'리멤버'에서 배우 이성민은 뇌종양 말기 알츠하이머 환자인 80대 노인 '한필주' 역을 연기한다. 한필주는 패밀리 레스토랑 최고령 알바생이자 6.25 참전용사로, 아내가 세상을 떠나자 60여 년 계획해 온 복수를 감행하고자 한다.

배우 남주혁은 한필주와 같은 패밀리 레스토랑 알바생이자 그의 절친인 '인규' 역을 맡았다. 인규는 필주로부터 일주일만 운전해달라는 부탁을 받고 그를 돕다가 첫 복수 현장의 CCTV에 노출되어 유력 용의자로 지목받는다.

수사망을 좁혀오는 경찰과 사라져가는 기억과 싸우며 복수를 이어가는 한필주는 과연 계획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을지 그의 복수는 어디서 시작되었는지 기대가 된다.

60년의 계획, 복수를 위한 위험한 동행을 다룬 영화 '리멤버'는 10월 26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