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사고 고백한 고은아, 재수술 결심
의료사고 고백한 고은아, 재수술 결심
  • 허우정 인턴기자
  • 승인 2023.05.23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2일 유튜브 ‘방가네’에서 배우 고은아(본명 방효진)는 “지금의 코와 옛날의 코가 많이 달라졌다. 본인인 제가 제일 속상하다.”고 밝혔다.

동생인 미르(본명 방철용)는 “어디라고 얘기안하고 누구라고 얘기도 안하고 언제라고도 얘기 안하겠지만 의료사고가 났다.”며 말을 덧붙였다.

유튜브 채널 '방가네'
출처 : 유튜브 채널 '방가네'

이전에 고은아는 봉함수술 흉터도 있을 정도로 코를 크게 다쳤던 적이 있었는데, 그걸 치료하기 위한 목적으로 코를 수술을 했던것이 의료사고가 난 것이라며 속상함을 토로했다. 고은아는 “코로인해 마음고생이 너무 심했다”며 사람들이 하는 말이 제일 스트레스를 받아왔다고 한다. 또한 “남들이 다 나보고 망했다고 한다, 나 안망했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고은아는 “수술하려고 했었는데 하필이면 내가 그 후에 일을 계속했다. 그리고 신중하다보니 여러 뱡원에 다녀봤다.” 며 병원에 가지 못했던 상황을 설명했다. 또한 “요즘 문제가 생긴 게 육안상으로 보인다. 절대 여러분한테 권장하는게 아니라 저는 할 거라는 것”이라며 코 수술의 필요성에 대해 말하기도 했다.

고은아는 이날 “어찌됐던 이번에 다시 코 수술을 할거다, 맘 먹었고 더워지기 전 6월에 할 것”이라며 재수술 의향을 밝혔다.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