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보라매청소년센터, 폐기물 문제를 환경-예술에 접목해 기후 행동으로 실천
시립보라매청소년센터, 폐기물 문제를 환경-예술에 접목해 기후 행동으로 실천
  • 김가음 기자
  • 승인 2023.11.15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김가음 기자]

전문 강사와 함께 교내 폐자원을 활용해 환경 예술 프로젝트 작품을 제작하고 있다
전문 강사와 함께 교내 폐자원을 활용해 환경 예술 프로젝트 작품을 제작하고 있다

시립보라매청소년센터는 여성가족부 청소년 프로그램 공모사업인 ‘2023년 우리 학교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Art한 행동 : 폐자원의 쓸모 있는 환경 프로젝트 [DIY(Do It Youth) 1.5℃]’을 통해 교과 과정과 연계, 올해 8월부터 관내 학교 청소년을 대상으로 학교에서 꾸준히 발생하는 폐기물 문제를 환경과 예술을 접목해 기후 행동으로 실천했다.

학교 내 폐기물 발생을 모니터링한 뒤, 활용할 수 있는 폐자원을 파악해 환경 예술품을 스스로 기획·제작해 ‘폐자원을 예술로 담다 : 1.5℃ 환경 예술展’을 통해 전시했다. 전시뿐만 아니라 바다유리 새활용 공예 활동 등 기후 환경 및 환경 예술 분야 체험 활동 부스를 운영, 다양한 청소년을 대상으로 학교 내 환경 문제에 대한 인식을 향상시키고 기후 행동 실천에 동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했다.

기후 행동에 실천하는 청소년들이 펼쳐나갈 행보에 많은 기대를 바라며, 청소년 활동은 보라매청소년센터 페이스북(@boramyc)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