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 급성구획증후군, 응급실 행...추가수술 불가피
문근영 급성구획증후군, 응급실 행...추가수술 불가피
  • 이상백 기자
  • 승인 2017.02.03 16:2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상백 기자]문근영이 급성구획증후군 진단을 받고 긴급 수술을 한것으로 전해졌다.

3일 문근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보도자료를 통해 "2월 1일 문근영이 오른쪽 팔에 갑작스런 통증을 호소해 익일 오전 9시경 병원을 찾았다. 진료 후 급성구획증후군이라는 진단을 받고 바로 응급 수술을 했다. 현재 경과를 지켜보고 있고 2-3일 안에 추가 수술을 해야하며, 향후 1-2차례 수술이 더 필요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급성구획증후군은 응급 질환 중 하나이며 수술을 미루면 안 되는 상황이었고, 절대적인 안정을 취해야 한다는 소견에 따라 예정돼 있던 연극 '로미오와 줄리엣' 지방 공연을 부득이하게 취소하게 됐다."고 전했다.

또한 "어떻게든 무대에 서겠다는 배우의 의지가 강하지만, 입원 치료 받으며 경과를 지켜봐야 하는 상황이다. 공연을 기다려주신 관객 분들께 갑작스러운 소식을 전해드려 대단히 죄송한 마음이다. 추가 수술 후 빠른 회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이번 일로 모든 분들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라고 덧붙였다.

급성구획증후군이란  구획(근육덩어리) 내에 압력이 증가해 동맥을 압박해 혈액공급이 차단되는 병으로, 증상으로는 통증 ,창백 ,부종 ,병변근육 운동장애 등이 있다.

증상이 나타난후 즉각적인 수술이 필요하며 치료가 지연될 경우 허혈성 괴사, 신경손상, 절단, 신장 기능장애, 심지어 사망까지 이를 수 있는 병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사장 2017-02-04 02:02:37
힘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