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복지의 구심점으로 거듭나는 영주1동 복지센터
문화복지의 구심점으로 거듭나는 영주1동 복지센터
  • 이광우 기자
  • 승인 2017.02.21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지역 마지막 주민자치위원회 구성, 20일 개강식 개최
▲ 영주시

[스타인뉴스]영주1동 주민자치위원회는 지난 20일 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프로그램 운영의 출발을 알리는 개강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개강식은 강사와 수강생을 비롯한 도·시의원 등 지역주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강사와 수강생의 오리엔테리션에 이어 각 과정별로 내실있는 프로그램 운영 방안 등을 협의했다.

올해 첫 프로그램으로는 웰빙댄스, 단전호흡, 한국무용, 악기교실, 탁구교실 등 5개 과목이 운영되고 악기교실은 관사골에 위치한 부용 어울마당에서 활동할 계획이다.

이태호 영주1동주민자치위원장은 “무엇보다 신청에서 밀린 타동 주민들에게 미안하다”고 밝히면서“ 당초 모집인원 보다 신청자가 폭주해 첫 출발부터 매우 고무적이다”며 기대감을 표시했다.

영주1동 행정복지센터는 주민센터의 기능 외에도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복지 허브화를 추진하고 있어 행정, 문화, 복지가 동시에 가동되는 복합행정의 롤 모델이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