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속의 작은집 촬영지는 어디? 네티즌 관심 집중
숲속의 작은집 촬영지는 어디? 네티즌 관심 집중
  • 김은영 기자
  • 승인 2018.04.16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김은영 기자] '숲속의 작은 집' 촬영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방송된 tvN '숲속의 작은 집'에서는 숲속에서 고립된 채 행복을 찾아나가는 소지섭과 박신혜의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 이후 '숲속의 작은 집' 촬영지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숲속의 작은 집' 장소는 '오프 그리드(Off Grid)' 하우스로 알려졌다.

오픈그리드 하우스란 공동 전기와 수도, 가스 없이 모든 것을 자급자족해야 하는 시스템을 갖춘 곳이다. 
  
전기는 태양광으로, 수도는 한정된 양만 쓸 수 있었다. 비우는 삶 '미니멀리즘'을 통해 행복의 또 다른 모습을 찾아보는 게 '숲속의 작은집'의 기획 의도다. 

'숲속의 작은 집'의 촬영 장소는 제주도의 외딴 숲 속이다.

제주도를 '숲속의 작은 집' 촬영지로 선택하면서 도심에서 느낄 수 없는 자연을 방송에 담아 시청자들이 제주의 아름다운 풍광을 함께 느끼게 했다.

소지섭은 "개인적으로 제주도를 좋아한다. 갈 때마다 따듯한 기분과 여유를 느낄 수 있어 행복한 추억이 많다. 누구나 한 번쯤은 모두로부터 떨어져 나 혼자 오롯이 지내는 시간을 꿈꿀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제주도 작은 집에서 소박한 식사를 하고 편하게 시간을 보내는 모습을 보는 것만으로도 위안이 느껴지는 프로그램을 만들고 싶다는 제작진의 취지에 마음이 움직였다. 팍팍한 일상을 잠시나마 잊고 편히 쉴 수 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