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김우빈, 집중호우 피해 복구 위해 총 1억원 기부 '선행도 같이'
신민아♥김우빈, 집중호우 피해 복구 위해 총 1억원 기부 '선행도 같이'
  • 황정희 인턴기자
  • 승인 2020.08.05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AM엔터테인먼트,W]

[스타인뉴스 황정희 인턴기자] 연예계 대표 커플 신민아-김우빈이 각각 5천만 원씩 총 1억 원을 기부했다.

두 사람의 소속사 AM엔터테인먼트 측은 5일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전국의 많은 분들에게 작은 위로와 보탬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총 1억 원을 사랑의 열매 측에 전달했다'라고 밝혔다.

앞서 두 사람은 올 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각각 1억 원을 기부했다. 매번 '기부도 같이' 앞장서는 모습에 '선한 커플', '아름다운 커플', '기부 커플' 등 다양한 수식어를 얻으며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신민아는 2009년부터 독거노인 난방비 지원, 화상 환자 치료,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공부방 선생님 지원 사업 등 사회 분야에 어려운 이웃들을 꾸준히 살피며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있다. 김우빈 또한, 2014년부터 저소득 청소년 지원, 소아암 어린이들을 위한 지원 등 조용히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한편, 5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집계(오전 6시 기준)에 따르면 지난 1일 이후 집중호우로 인한 사망자는 총 15명, 실종자는 11명이다. 이재민은 계속 늘어나 983세대 1,587명으로 집계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