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진화 결별설, 결별 보도에 대해 SNS "#이제그만 제발그만해주세요"
함소원 진화 결별설, 결별 보도에 대해 SNS "#이제그만 제발그만해주세요"
  • 이채원 기자
  • 승인 2021.02.25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채원 기자] 방송인 함소원(사진 왼쪽)이 남편과의 결별설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함소원은 25일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기사 캡처 사진과 함께 “이제 그만. 제발 그만 해주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지난 24일 스포츠 조선은 함소원, 진화 부부 측근의 말을 빌려 “(두 사람의) 관계가 급속도로 안 좋아지면서 결별을 택한 것으로 안다”고 보도했다.

이튿날 스포츠 조선은 한 번 더 측근의 말을 빌려 “진화는 마음을 이미 확실히 정리한 것으로 보인다”며 출국 준비를 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측근은 “함소원과 중국 시모 ‘마마’는 진화의 마음을 돌리려 노력 중이지만 그의 마음이 확고해 변화가 생길지 장담할 수 없다”고 전했다.

기사를 접한 함소원은 SNS를 통해 “침묵. 오늘은 아무 말도 안 하고 싶네요”라고 밝혔으나, 추가 보도에 괴로운 심정을 드러낸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함소원은 지난 2018년 18세 연하 남편 진화와 결혼,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현재 부부는 TV조선 예능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