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윤, 결혼 10년 만에 파경 소식 전해졌지만...SNS "이혼 아직 안 했습니다" 올렸다 삭제
최정윤, 결혼 10년 만에 파경 소식 전해졌지만...SNS "이혼 아직 안 했습니다" 올렸다 삭제
  • 안장민 기자
  • 승인 2021.10.07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안장민 기자] 결혼 10년 만에 파경 소식을 전한 배우 최정윤이 자신의 SNS에 “이혼 아직 안 했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삭제했다.

지난 6일 최정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자기소개란에 “전 25년 차 배우 그리고 엄마입니다. 이혼 아직 안 했습니다”라고 적었다. 이후 “이혼 아직 안 했습니다”라는 문장을 삭제했다.

앞서 최정윤은 “저는 25년 차 배우 그리고 엄마입니다. 정중히 부탁드립니다. ***며느리는 좀 빼주세요”라고 전하기도 했다.

최정윤의 소속사 워크 하우스 컴퍼니 측은 6일 “현재 최정윤 씨가 이혼 절차를 진행 중”이라며 “배우의 사생활적인 부분이기에 구체적인 사안에 대해서는 설명드릴 수 없는 점 양해 바란다”고 밝혔다.

최정윤은 1996년 SBS ‘아름다운 그녀’로 데뷔했다.

그는 2011년 박성경 이랜드 전 부회장의 장남이자 그룹 이글파이브 출신 윤태준 씨와 결혼하며 화제를 모았다. 2016년 11월에는 첫 딸을 낳았다.

최정윤은 지난 9월 종영한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에서 여주인공 도연희 역으로 약 6년 만에 복귀해 열연을 펼쳤다.

윤태준은 1999년 그룹 이글파이브로 데뷔해 T.J.윤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했다. 미국에서 경제학을 전공한 뒤 이랜드 그룹과 별개로 개인사업체를 운영했다.

그는 2017년 주가 조작으로 수십억원대의 부당 이득을 챙긴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 벌금 5억원, 추징금 4억1천800여만원 선고를 받기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