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아 사과, 명품 브랜드 가품 논란 "실망과 상처받은 분에게 사과"
송지아 사과, 명품 브랜드 가품 논란 "실망과 상처받은 분에게 사과"
  • 이채원 기자
  • 승인 2022.01.18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인뉴스 이채원 기자] 뷰티 크리에이터 프리지아(송지아)가 명품 브랜드 가품 착용에 대해 사과 글을 올렸다.

송지아는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사과문을 통해 “먼저 나로 인해 실망과 상처받은 모든 분에게 진심으로 사과한다. 현재 논란이 된 명품 브랜드 가품 보도에 대해 솔직하게 이야기한다. SNS 및 ‘솔로지옥’에서 입었던 일부 제품에 대한 지적은 일부 사실이다. 가품이다. 정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송지아는 “디자이너 창작물 침해 및 저작권에 대한 무지로 인해 발생한 모든 상황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한다. 브랜드 론칭에 대한 꿈을 가진 사람으로서 논란이 된 부분에 대해 심각하게 인지하고 깊이 반성하겠다. 앞으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더 경각심을 가지고 주의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품이 노출된 콘텐츠는 모두 삭제했다. 나로 인해 피해를 본 브랜드 측에게도 사과하겠다”며 “나로 인해 마음의 상처를 받으신 팬들, 구독자들, 브랜드 관계자를 포함해 모든 분에게 진심으로 사과한다. 앞으로는 더욱 더 책임감을 가지고 살아가겠다”고 거듭 사과했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송지아가 그동안 유튜브 방송 등에서 착용했던 유명 브랜드 의류 제품 등이 가품이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하 프리지아(송지아) 자필사과 전문

안녕하세요, 송지아입니다.

먼저 저로 인해 실망과 상처를 받으신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지금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명품 가품 기사에 대해 솔직하게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현재 SNS 및 ‘솔로지옥’에서 입었던 일부 옷에 대한 논란이 있습니다.

지적해주신 가품 논란은 일부 사실입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디자이너분들의 창작을 침해 및 저작권에 대한 무지로 인해 발생한 모든 상황들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브랜드 론칭에 대한 꿈을 갖고 있는 사람으로서 논란이 된 부분들에 대해 심각하게 인지하고 반성하겠습니다.

앞으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더 주의해 공부하겠습니다.

가품이 노출된 콘텐츠는 모두 삭제했습니다.

저로 인해 피해를 본 브랜드에도 사과하겠습니다.

저로 인해 마음의 상처를 받으신 팬분들, 구독자분들, 브랜드 관계자들 포함해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는 더욱 더 책임감을 갖고 살아가겠습니다.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