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백현•방탄소년단•트와이스' 10년 누적 앨범 최다 판매량 기록
'태연•백현•방탄소년단•트와이스' 10년 누적 앨범 최다 판매량 기록
  • 최하나 인턴기자
  • 승인 2022.01.13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SM•JYP•하이브 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SM•JYP•하이브 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온차트가 10년 누적 앨범 데이터를 발표했다.

2011년 이후 데뷔한 가수들의 10년간 누적 앨범 판매량 데이터(2011년 1월~2021년 11월)를 합산해 정리한 수치다. 이번 데이터에 따른 각 부문 앨범 판매량 1위는 '여자 솔로 - 태연 / 남자 솔로 - 백현 / 남자 그룹 - 방탄소년단 / 여자 그룹 - 트와이스'가 차지했다.

 

 

사진 = 가온차트 제공
사진 = 가온차트 제공

 

태연은 105만 1567장으로 여자 솔로 중 최다 앨범 판매량과 솔로 중에서 100만장을 기록한 유일한 여자 솔로 아티스트이다. 2015년 첫 미니앨범 '아이'(I)로 솔로 데뷔 이후, 두 번째 미니앨범 '와이'(Why), 정규 1집 '마이 보이스'(My Voice), 세 번째 미니앨범 '썸띵 뉴'(Something New), 정규 2집 '퍼포즈'(Purpose), 네 번째 미니앨범 '왓 두 아이 콜 유'(What Do I Call You) 등을 발표했다.

백현은 265만 7711장으로 남자 솔로 중 최다 앨범 판매량을 기록했다. 2019년 첫 미니앨범 '시티 라이츠(City Lights)'로 솔로 데뷔 이후, 두 번째 미니앨범 '딜라이트'(Delight), 세 번째 미니앨범 '밤비'(Bambi)까지 단 3장의 앨범으로 약 2년 4개월 만에 이룬 성과다.

방탄소년단은 3278만 3223장으로 남자 그룹 중 앞도적인 최다 앨범 판매량을 기록했다. 2013년 첫 미니 앨범 '투 쿨 포 스쿨'(2 COOL 4 SKOOL)로 데뷔 이후, 지난 2020년 2월 발매된 'MAP OF THE SOUL : 7'은 460만 장 이상 팔려 방탄소년단의 위상을 재확인시켰다. 지난 2021년 동안 방탄소년단은 약 720만장의 앨범 판매량을 기록하여 '가온차트 2021 누적 음반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트와이스는 729만 9094장으로 여자 그룹 중 최다 앨범 판매량을 기록했다. 2015년 첫 미니 앨범 '더 스토리 비긴즈'(THE STORY BEGINS)로 데뷔 이후, 지난 2021년에는 두 장의 앨범만으로 총 127만 장이 넘는 판매량을 달성했다. 특히, 정규 3집 ‘Formula of Love: O+T=<3’(포뮬러 오브 러브: O+T=<3)는71만 장의 판매량으로 '가온차트 2021 누적 음반 판매량'  여성 아티스트 중 최고 순위인 9위를 차지했다.

한편, 솔로 5인과 그룹 24팀은  100만장 이상의 앨범을 판매했다. 2021 연간 음반 판매량은 6000만장에 육박했고, 앨범을 100만장 이상 판매하는 밀리언셀러 아티스트가 증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